목회칼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회칼럼

가끔가다가 인터넷에 들어가 보면 섬뜩한 느낌을 받을 때가 많습니다.

기사에 단 꼬리말 표현이 너무 원색적이고 극렬하기 때문입니다.

떠오르는 느낌을 여과 없이 표출하기 때문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자신의 떠오르는 생각이나 느낌을 적나라하게 표현하는 것이 솔직하고 정직한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그러나 아닙니다.

진정으로 솔직하고 정직한 사람은 자신의 있는 모습을 그대로 보여주는 사람입니다.

그렇다면 여과 없이 내뱉는 말이 진정한 자신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 주는 것인가요?

 

우리 머릿속에는 많은 생각과 느낌이 난무합니다.

서로 상치하는 생각이 오락가락합니다.

부정적인 감정과 긍정적인 감정이 공존합니다.

이러한 생각이나 느낌 중에서 진정 자신의 것이라고 할 수 있는 가장 큰 것이 있습니다.

그것을 골라서 표현하고 전달할 때 우리는 주위 사람들에게 자신이 진정으로 어떤 사람인지를 보일 수가 있습니다.

 

연극을 할 때에 무대 배경을 만듭니다.

나무를 엮고, 종이를 바르고, 페인트칠을 해서 무대 위에 설치합니다.

무대 장치는 앞에서 보면 아름답지만, 뒤에서 보면 지저분합니다.

그렇다고 해서 무대 장치가 흉하다고 말하지 않습니다.

무대 장치의 가치는 앞모습으로 평가되지 뒷모습으로 평가되지 않기 때문입니다.

마찬가지로 인간의 인격도 머릿속에 떠오르는 생각이 아니라 겉으로 표현된 말에 의해 결정됩니다.

 

마음에 떠오르는 생각이나 느낌을 정제시키지 않고 내뱉어서 주위 사람들에게 상처를 주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은 자신이 솔직하다고 자부심까지 갖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솔직한 것이 아닙니다. 무례한 것입니다.

이런 사람들은 예절 바른 사람들을 위선자라고 경멸합니다.

그러나 예절 바른 사람들은 위선자가 아니라 이웃을 배려하는 따뜻한 사람들입니다.

 

무례한 언행을 솔직하다고 생각하는 착각에서 벗어나십시오.

예절을 지키는 것을 위선이라고 생각하는 착각에서도 벗어나기를 바랍니다.

머릿속에 떠오르는 생각을 즉시 내뱉지 마십시오.

한마디 쏘아 주거나 한바탕 퍼붓고 싶을 때에는 마음속으로 열을 셉시다.

그래서 상대방에게 상처를 줄 수 있는 말 같으면 한번 더 생각하고 말하기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3 더러운 것 이정률 2020.10.18 9
» 솔직도 아니고, 정직도 아니고(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0.10.11 17
371 세대차이를 줄이고 세대통합을 이루려면 (이경준 목사) 이정률 2020.10.04 13
370 장공(長空) 김재준 목사의 10가지 생활 좌우명 이정률 2020.09.27 25
369 반복에 대해서 이정률 2020.09.20 28
368 신앙생활에 도움 되는 생각들 이정률 2020.09.13 35
367 신앙을 훈련하자. 이정률 2020.09.06 30
366 코로나 감염시대가 전해주는 메시지(안중덕 목사) file 이정률 2020.08.30 25
365 교회가 코로나19 확산의 차단에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 대표회장 지형은 이정률 2020.08.23 34
364 마음이 푸근한 사람이 되고 싶습니다(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0.08.16 30
363 음이란 맞아도 좋고 맞지 않아도 재미있다. 이정률 2020.08.09 22
362 나를 불쌍히 여기소서 / 서정오 목사 이정률 2020.08.02 62
361 부흥강사 선정의 원칙(최영기) 이정률 2020.07.26 23
360 나의 우상이 무엇인지 아는 방법 이정률 2020.07.19 31
359 비판에 너그러워지기 이정률 2020.07.12 30
358 감나무 아래 입 벌리지 말고 감나무를 흔들어보자 이정률 2020.07.05 32
357 하늘을 바라보아야 (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0.06.28 45
356 목사님, 공평하지 않아요! 이정률 2020.06.21 35
355 교회창립 52주년을 맞이하면서 이정률 2020.06.14 51
354 마음과 영혼의 백신 이정률 2020.06.07 52

교회안내

서울시 관악구 난향동 679-1 T. 02-856-4367 F. 02-867-43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