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칼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회칼럼

2021.09.19 07:18

관계 중심의 삶

조회 수 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01년 미국 야구 월드시리즈 우승의 주역인 애리조나의 커트실링에게 한 기자가 물었습니다.

"당신은 뛰어난 실력에 비해 연봉을 너무 적게 받는 것이 아닙니까?"

커트실링은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내가 애리조나팀을 선택한 이유 중 하나는 돔(dome)구장을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돔구장은 지붕을 닫을 수 있어서 햇빛이 차단되어, 피부암에 걸린 아내가 내가 경기하는 모습을 마음껏 구경할 수 있습니다"

 

멋진 이야기입니다.

일 중심으로 사는 사람이 있고 관계 중심으로 사는 사람이 있습니다.

대체로 남성은 일 중심으로 살고, 여성은 관계 중심으로 산다고 합니다.

둘 다 우리 삶을 사는데 필요한 부분입니다.

 

지나온 삶을 돌이켜 보면, 내가 무슨 일을 어떻게 성취했는지에 대한 기억보다 그때 사람들과 어떤 마음으로 지냈고, 사람들과 함께 어떤 아픔과 기쁨을 경험했는지가 더 큰 기억으로 남아 있습니다.

일보다 관계가 삶에 더 깊은 영향을 끼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름다운 추억을 남기는 삶이란 무엇일까요?

멋진 일을 성취하는 것보다 지금 주변 사람들과 좋은 관계를 맺고 살아가는 것이 아닐까요?

신앙도 관계가 거의 전부입니다.

좋은 관계를 고민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추석이 다가왔습니다.

코로나와 함께 맞이하는 두 번째 추석입니다.

평소 명절보다 가족들과 함께 보낼 수 있는 시간이 짧을지 모르겠습니다.

일 때문에 소중한 관계가 망쳐지지 않도록 소중한 추억을 만드는 추석이 되면 좋겠습니다.

잘 알고 있는 명언을 다시 한번 더 새겨봅니다.

"누구에게나 친절 합시다.

왜냐하면 당신이 만나는 모든 사람은 지금 힘겨운 싸움을 싸우는 중이기 때문입니다"

모두 행복한 추석 보내시기를 기원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6 왜 악습이 즉시 사라지지 않는가?(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1.10.24 3
425 세 가지 간증 이정률 2021.10.17 7
424 설교에서 깐다고 생각하지 말라(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1.10.10 31
423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이정률 2021.10.03 14
422 지옥은 보내는 곳이 아니라 가는 곳(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1.09.26 14
» 관계 중심의 삶 이정률 2021.09.19 7
420 길들여진다는 것 이정률 2021.09.12 9
419 아무것도 하지 않는 죄 이정률 2021.09.05 7
418 하나님을 사랑한다는 것(이수관 목사) 이정률 2021.08.29 4
417 조급함이 문제(최영기) 이정률 2021.08.22 4
416 코로나가 가져온 선물 이정률 2021.08.15 9
415 사랑하지 못한 슬픔(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1.08.08 2
414 교회가 저절로 굴러가는 위험(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1.08.01 6
413 받은 복을 세어보아라 이정률 2021.07.25 5
412 교회의 핵심가치 이정률 2021.07.18 6
411 위로의 기술 이정률 2021.07.11 5
410 행하는 자 이루고, 가는 자 닿는다. 이정률 2021.07.04 7
409 차이를 포용합시다.(이수관 목사) 이정률 2021.06.27 5
408 숨은 죄를 발견하는 법(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1.06.20 8
407 하나님의 마음에 조율된 교회 이정률 2021.06.13 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

교회안내

서울시 관악구 난향동 679-1 T. 02-856-4367 F. 02-867-43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