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칼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회칼럼

조회 수 2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리스도인은 동성애자를 어떻게 대할 것인가?

사랑해야 합니다.

교만한 자를 사랑하고 포악한 사람을 사랑하듯 사랑해야 합니다.

그러나 교만이나 포악한 것이 죄인 것처럼 동성애도 죄라는 것은 말해 주어야 합니다.

 

성경은 정해진 원칙을 벗어난 것을 죄라고 정의합니다.

성관계는 하나님 앞에서 서약하고 부부가 되기로 결심한 남녀에게만 허용된 즐거움입니다.

그래서 배우자가 아닌 다른 사람과 성관계를 가지는 것은 간음입니다.

결혼을 하지 않은 사람들끼리 성관계를 가지는 것을 음란이라고 합니다.

 

동성 간의 육체적 관계도 하나님이 허락하신 범주에서 벗어나기 때문에 죄입니다.

동성애자가 선천적이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고 환경의 영향이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아마 두 가지 다 한몫을 할 것입니다.

그러므로 동성애 성향을 가진 것 자체는 죄가 아닙니다.

 

그러나 그러한 성향을 행동으로 옮기는 것은 죄입니다.

혈기가 많은 것이 죄는 아니지만 혈기가 폭행으로 이어지면 죄가 되는 것과 같습니다.

동성애는 어쩔 수 없는 성향이니까 자유롭게 표현할 수 있어야 한다고 하는 것은 미혼 남녀가 성적 욕구가 생기면 성관계를 갖고 남의 배우자라도 사랑하는 마음이 생기면 잠자리를 가져도 괜찮다고 하는 것과 같습니다.

 

성기능을 상실한 배우자를 가진 아내나 남편이 하나님의 도움으로 성적 욕구를 자제할 수 있듯이, 동성에게 끌리는 욕구도 하나님의 도움으로 자제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게다가 동성애자는 하나님의 치유를 통해 동성애에서 벗어나 이성과 결혼하여 행복한 가정을 꾸릴 수도 있습니다.

 

그리스도인이 동성 결혼을 반대하는 것은 동성애자를 배척해서가 아니라 가정을 지키기 위해서입니다.

남자와 여자의 차이가 없다는 주장으로 인해 남성다움과 여성다움을 잃어버리고 그 결과 건강한 아버지와 아름다운 어머니의 상이 사라지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의 성적 가치관이 혼란스러워지고 건강한 자아상이 상실되고 있습니다.

동성결혼을 법적으로 허용하면 혼란이 가중되고 사회의 기본 구성체인 가정이 무너지고 궁극적으로는 문명의 붕괴를 가져올 수도 있을 것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62 신앙을 전수하는 교회 이정률 2022.07.03 2
461 치유와 회복을 위한 공동체 이정률 2022.06.26 5
460 교회를 위에서부터 보라 이정률 2022.06.19 6
459 교회라는 나무에 물 주기 이정률 2022.06.12 6
» 동성애에 관하여(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6.05 21
457 아 나는 비참한 사람입니다(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5.29 11
456 아무것도 하지 않는 죄 이정률 2022.05.22 21
455 성령의 인도와 직관(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5.17 16
454 살아 있음이 축복입니다. 이정률 2022.05.08 23
453 이런 가정 되게 하소서 이정률 2022.05.01 13
452 하나님께 상 받자(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4.24 14
451 부활이 십자가를 낳습니다. 이정률 2022.04.17 16
450 내가 바뀌면 세상이 바뀐다 이정률 2022.04.10 14
449 건강 자체가 중요한 것이 아니다(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4.03 15
448 모태 신앙을 싫어하는 이유(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3.27 28
447 믿어 주는 법 이정률 2022.03.20 12
446 제가 이것을 못합니다(최영기 목사) 이정률 2022.03.13 19
445 다섯 가지 사랑의 언어 이정률 2022.03.06 12
444 기도해도 어차피 안 될 사람은 안 되고, 기도 안 해도 어차피 될 사람은 된다? 이정률 2022.02.27 19
443 연필 같은 사람 이정률 2022.02.20 1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4 Next
/ 24

교회안내

서울시 관악구 난향동 679-1 T. 02-856-4367 F. 02-867-4367